인사이트

Z세대의 트위터 활용법을 확인하세요

작성자 트위터 대한민국

트위터가 Z세대 (만 15세~24세)의 트위터 활용법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대학내일 20대 연구소와 함께 진행한 트위터 주 이용자의 SNS 이용 행태와 인식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조사는 전국 17개 시도의 만 15세~24세 남녀 600명을 대상으로 한 정량 조사와 수도권 거주 만 19세~24세 남녀 20명을 대상으로 한 정성조사로 진행됐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밀레니얼 세대(만 25세~39세)보다 Z세대가 트위터를 20% 가까이 더 많이 이용하고 있으며, Z세대에서 접속 빈도와 이용 시간이 높은 헤비 유저는 트위터가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보다 압도적으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트위터 주 이용자의 접속 빈도를 확인한 결과 60%에 달하는 트위터 주 이용자가 하루 10회 이상 트위터에 접속하고 있었으며, 48.5%가 하루 3시간 이상 트위터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트위터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상위 33.3%의 헤비 유저와 일 평균 3~5회의 트윗을 하는 헤비 업로더의 경우 앞으로도 트위터를 이용할 의향이 있냐는 질문에 각각 96.6%, 96.2%가 ‘그렇다’고 답변해 트위터가 주 이용자들에게 중독성이 강한 SNS라는 점을 입증했습니다. 

트위터를 이용하는 목적으로는 타인의 게시물이나 콘텐츠를 확인하기 위한 ‘정보탐색’이 87.8%로 가장 높게 나타났습니다. 뒤를 이어 56.8%의 이용자가 타인의 게시물·콘텐츠에 마음에 들어요를 누르기 위해 트위터를 이용하고 있으며, 48.6%의 이용자가 궁금하거나 필요한 정보를 검색하기 위해 트위터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특히 정보 검색 용도로 트위터를 활용하는 이용자가 인스타그램이나 페이스북에 비해 비교적 높게 나타났습니다. 

타인의 게시물이나 콘텐츠를 자신의 계정에 공유하는 비율은 32.4%로 나타났는데요. 타 SNS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수치로 기록됐습니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트위터를 통해 방송이나 사진, 기사 등 특정 관심사에 깊이 파고들거나 다양한 이슈, 유머, 생활정보 등의 콘텐츠를 확인하는 한편 짧은 텍스트와 익명성을 기반으로 일상의 순간을 적극적으로 공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트위터를 “내가 원하는 걸 원하는 만큼 드러내며 노는 나만의 방”이라고 표현하기도 했는데요. Z세대들은 트위터에서 자신의 생각과 감정을 부담 없이 공유하고 취향과 취미를 깊이 파고들며 즐거움을 느끼고 있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각 SNS 이용자별로 최근 6개월 내 영상 콘텐츠를 시청한 경험을 묻는 질문에서도 트위터 이용자들이 영상 콘텐츠를 가장 활발히 시청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시청자 후기 검색(59.5%)’, ‘실시간 감상 업로드(59%)’, ‘재편집 영상 시청(57.2%)’ 등 대부분의 영역에서 1위를 차지하며 타 SNS 플랫폼 대비 영상 콘텐츠 소비 경험이 압도적으로 높았습니다. 

이번 조사를 통해 기업 및 브랜드가 가장 관심을 보일만한 트위터 이용자들의 특징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제품이나 서비스 구매 단계별 트위터 이용 행태에 대한 질문을 통해 기업이나 브랜드가 어떻게 Z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알 수 있었던 것인데요. 

트위터 이용자들은 트위터를 '찐 유저들이 솔직한 후기를 남기는 SNS’라고 인식하며 ‘신뢰’를 바탕으로 소비 전 단계에서 트위터를 적극 활용하고 있었습니다. 트위터 이용자의 75%가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기 전에 트위터를 통해 정보를 검색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으며, 주로 ‘키워드 검색’을 통해 긍정적 후기나 부정적 후기 등 경험자의 솔직한 리뷰를 찾아본다고 응답했습니다. 또한 제품 및 서비스 구매 후 후기를 작성하는 비율도 높게 나타났습니다. 57.5%의 트위터 이용자가 구매 후기를 작성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구매 인증이 80.8%로 가장 높게 나타났지만 제품 추천이나 실제 사용 리뷰 등 객관적 의견을 담은 트윗도 활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관련 게시물을 접한 후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한 경험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트위터 이용자의 41.5%가 개인 작가나 창작자 계정 게시물을 접한 후 구매했다고 답하며 SNS 계정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가치소비를 중시하는 Z세대의 특징이 트위터의 ‘관심사 기반’이란 특성을 만나 취향·취미 소비로 이어진 것으로 보였습니다. 다음으로 33.5%의 이용자가 일반인·친구·지인 계정을 접한 후 구매했다고 답하며, 광고성 게시물보다 객관적 후기에 대한 신뢰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밖에도 트위터 주 이용자의 63.8%가 개인 작가나 창작자의 계정을 팔로우하고 이들을 관심사를 기반으로 한 트친(트위터 친구)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특히 다른 쇼핑몰이나 타 SNS에서 동일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어도 트위터가 원조라는 인식과 신뢰도가 높아 창작자에게 응원과 지지를 보내는 특징을 보였습니다. 

또한 트위터 이용자들은 ‘트위터스러운 광고’의 경우 광고가 아닌 ‘콘텐츠’로 받아들이고 열광했는데요. 대표적인 예로 빙그레 (@binggraekorea)의 '빙그레 메이커를 위하여' 캠페인이 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Z세대의 트위터 활용법을 이해해 여러분의 브랜드와 제품을 트위터를 통해 효과적으로 알려 보시기 바랍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트위터는 개성 강한 Z세대에게 중독성이 강한 SNS 플랫폼으로, 다른 SNS 유저보다 더욱 활동적인 유저 비율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며 “제품이나 서비스를 소비할 때도 트위터 플랫폼의 신뢰가 바탕이 되어 구매 결정에 크게 영향을 받고 있으며, 트위터 내 광고는 하나의 콘텐츠로 바라보는 경향이 강했다. Z세대가 타깃인 브랜드 마케터라면 눈 여겨봐야 할 플랫폼이다.

장지성 연구원

대학내일20대연구소

트위터 대한민국

‎@TwitterKorea‎

트위터 코리아의 공식 계정입니다.

트위터에서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