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북미정상회담 트위터에서 전세계 550만이 생중계 시청

작성자 트위터 대한민국

지난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역사가 이뤄지던 당시, 전 세계가 트위터로 #북미정상회담 #TrumpKimSummit 을 시청했습니다.

북한과 미국의 지도자들이 역사상 처음으로 만난 북미정상회담은 트위터 상에서 글로벌 35개 매체가 한국어, 영어, 일본어로 실시간으로 중계하며 큰 화제를 모았습니다. 싱가폴에서 진행된 트럼프-김정은의 #북미정상회담 을 보기 위해 550만명이 넘는 시청자들이 트위터로 몰려들었습니다.

트위터는 이번 #북미정상회담 과 관련해 각국의 정치 지도자와 언론인, 인권운동가를 포함한 전세계 국민들의 의견을 실시간으로 보고,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유일한 플랫폼이었습니다.

회담이 확정된 6월 1일부터 회담 종료 후 다음 날인 6월 13일까지 약 400만 건의 트윗이 쏟아지며, 역사상 처음으로 이뤄지는 미국 대통령과 북한 지도자의 만남에 주목했습니다. 아래는 6월 12일 #북미정상회담 의 실시간 트위터 반응을 보여 주는 글로벌 ‘히트맵(heatmap)’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분당 트윗수 기준으로 가장 많은 트윗이 몰렸던 화제의 순간은 오전 10시 4분경 두 정상이 만나 악수하던 순간으로, 분당 5,200건의 트윗이 전세계에서 발생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두 개의 라이브 블루룸을 갖춘 뉴스 파트너들은 트위터가 혁신적이며, 참여하고자 하는 대중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플랫폼임을 보여줬습니다.

블룸버그의 Tic Toc은 블룸버그의 최초 생중계 블루 룸을 트위터에서 진행했으며, 한국 기자인 이지혜(@TheJihyeLee)와 워싱턴의 수석 특파원 Kevin Cirilli(@kevcirilli)가 블룸버그 TV 앵커인 Yvonne Man(@YvonneManTV)와 함께 해시태그 #TalkTrumpKim로 올라온 질문에 답변하는 블루룸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또한, 싱가포르 현지에서 개최되는 한국언론진흥재단(KPF) 주최 ‘한반도 평화토론회’가 아리랑국제방송 트위터 계정(@ArirangWorld) 을 통해 전세계로 단독 생중계되었습니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의 지원으로 아리랑TV는 6월 11일 오후 4시(한국 기준)부터 6시까지 ‘북미 정상회담 전망과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트위터 라이브 블루룸을 120분 간 진행했습니다. 진행은 워싱턴 포스트의 안나 피필드(@annafifield)도쿄-서울 지국장이 맡았으며, 김준형 한동대 교수, 김지윤 아시아 정책연구위원, 존 델러리(@JohnDelury) 연대 국제학대학원 조교수 등이 패널로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내외신 기자 300여 명도 함께 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또한 전 세계의 뉴스 파트너들은 정상 회담 관련 이야기와 대화, 그리고 어떤 댓글들이 달렸는지를 전달하기 위한 모멘트를 쏟아냈습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트위터는 실시간으로 이뤄지는 전문가들의 분석 트윗들과 대한민국 국민들이 대화에 참여하는 것을 통해, 트위터가 지금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를 보여 주는 가장 좋은 플랫폼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습니다. 두 지도자들의 공동 성명과 함께 앞으로 어떤 일이 일어날지 기다려지는 가운데, 트위터는 한반도를 포함해서 세계 어느 곳에서도 대화가 끊기지 않는 플랫폼이 될 것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볼 수 없는 트윗입니다.
@TwitterKorea

트위터 대한민국

‎@TwitterKorea‎ verified

트위터 코리아의 공식 계정입니다.